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홈 > 진료과목> 특수진료클리닉

특수진료클리닉

  • 자궁근종
  • 요실금
  • 유방암검진 맘모톰
  • 산과 유전학
  • 갱년기
  • 소아알러지
  • 소아아토피
  • 복강 내시경

자궁근종

Q. 자궁근종(Fibroid tumors of the ute)이란? A. 자궁근의 벽세포에 비정상적인 신생물이 증식하는 질환이며, 종양세포는 섬유가 아닌 비정상적인 근육세포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자궁 섬유종은 거의 양성이며 암은 아닙니다. 자궁근종은 자궁에 생기는 양성의 혹중에 흔한 유형이며, 가임기 여성의 20-40%의 빈도로 보고되고 있는 매우 흔한 부인과 질환으로 대개는 증상이 없이 우연히 벌견됩니다. 40세 이상에서는 무증상으로 자궁 근종이 진단되는 경우가 높게는 40-50%까지 보고되고 있습니다. 자궁 근종이 생기는 원인은 아직 명확히 밝혀진 바가 없고, 임신중에는 근종이 커지고, 폐경후에는 일반적으로 크기가 줄어들게 됩니다.

자궁그림
자궁근종의 유형

자궁근종은 발생위치에 따라 장막하(subserosal), 근층내(intramural), 점막하(submucosal) 근종으로 나눌 수 있고, 근종이 장막하 또는 근층내에 위치하고 있을 때는 특별한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점막하 근종의 경우는 비정상 자궁출혈, 유산, 불임 등과 연관성이 많고 자궁경으로 쉽게 수술할 수 있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수술하여 임신이 가능하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하게 됩니다.

자궁근종의 증상

자궁근종의 가장 흔한 증상은 생리양이 늘어나는 것입니다. 생리혈이 과다하게 많아지면 빈혈이 생겨서 만성피로 등의 증세가 나타날 수 있습니다. 만성 골반통, 생리통, 성교통, 골반내 통증, 빈뇨(소변이 잦은 경우) 등이 생길 수 있고, 비정상 자궁 출혈, 불임, 조기 유산 및 임신시에는 조기 진통, 분만후에는 자궁이 잘 수축되지 않아서 산후 출혈 등이 생길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자궁근종의 치료

모든 자궁근종을 다 수술로 치료하는 것은 아니고, 근종이 특별한 증상을 일으키거나, 크기가 갑자기 커지거나 위치가 좋지 않은 경우 등 크기나 위치에 따라서 수술여부를 결정하므로 의사 선생님과 잘 상담하셔야 됩니다. 증상이 없는 자궁근종은 기본적으로 수술이 필요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수술을 요하는 경우는

  • 자궁 출혈이 심해서 빈혈이 생긴 경우
  • 만성 골반통 (생리통, 성교통, 하복부 통증)
  • 급성 통증 (근종이 꼬인 경우, 점막하 근종이 질 쪽으로 빠져나온 경우)
약물 치료

GnRH agonist 라는 호르몬 약제를 사용하여 근종의 크기를 줄일 수 있습니다. 이 약제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이 만들어지는 것을 억제합니다. 한달에 한번 피하 주사를 맞는데 6개월 동안 6차례 맞습니다. 약 3개월부터 치료 효과가 보입니다. 개인마다 반응 정도가 다르겠지만 평균적으로 치료 6개월 후에 크기가 50~80% 정도 줄어든다고 보고됩니다. 그러나 이 치료는 일시적입니다. 치료가 끝나면 빠르게 혹이 다시 자라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약물치료는 임신을 원하는 여성에서 자궁근종이 커서 수술 전에 크기를 줄이고자 할 때 제일 많이 사용됩니다. 즉, 크기를 줄여서 혹만 제거하고 자궁을 살려두기 위함입니다.

수술적 방법
임신을 해야 하는 경우

자궁을 살려야 하므로 혹만을 제거합니다 (자궁근종절제술) 단, 진찰을 통해 수술 가능여부를 따져보고 결정해야 합니다


임신을 원하지 않는 경우 : 자궁을 적출합니다 (자궁적출술)

수술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 개복 수술 : 고전적으로 개복하여 자궁을 적출하는 방법
  • 질식 수술 : 정상분만을 하신 환자들의 경우, 자궁이 밑으로 어느정도 쳐져있으면 검사를 통해서 개복하지 않고 질식 수술이 가능한지를 판단 후 결정.
  • 미니 개복술(minilapa) : 복부에 약 5~6cm만 절개하여 수술하는 방법. 기존의 개복수술에 비해서 수술 후 통증(복강내시경수술보다 덜 아픔)과 회복이 빠름.
  • 복강 내시경 수술 : 복부에 3~4개의 조그만 구멍을 통해 특수한 기구로(레이저등) 수술, 기존의 개복수술에 비해 통증이 거의 없고 회복이 빠름.

QUICK